회사뉴스

> 홍보자료 > 회사뉴스

캐리어에어컨, ‘제5회 레이디스 루키 챔피언십’ 개최

[2017-12-13]

-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정회원 소속의 12명 신예 여성 골퍼 참가
- 일천만 원 상금과 LPGA(미국여자프로골프) 출전권 놓고 승부


캐리어에어컨(회장 강성희)은 12월 11일부터 19일까지 총 9일간 중국 하이난 미션힐스에서 ‘제5회 캐리어에어컨, 머니투데이방송 배 레이디스 루키 챔피언십’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2013년 개최를 시작으로 올해로 5회를 맞은 ‘레이디스 루키 챔피언십 대회’는 총 12명의 KLPGA 여성 골퍼가 참여해, 일천만 원 상금과 LPGA(미국여자프로골프) 출전권을 놓고 승부를 펼친다.

대회는 1,2차 리그 방식으로 진행된다. 12명이 총 6개조 1:1 18홀 매치플레이로 1차 리그를 치른 후, 1차에서 가려낸 6명과 패자부활전을 통해 기회를 얻은 2명만이 1차와 동일한 방식으로 2차 리그를 치루게 된다.

1,2차 리그를 통해 선발된 최종 4인은 18홀 스트로크 결승전 끝에 우승자를 가려낸다.

이번 ‘레이디스 루키 챔피언십 대회’에는 한진선, 류현지, 김혜진, 박단비, 이재희, 이혜지, 김리안, 조은혜, 이승연, 김현지, 지영민, 이지현 등 총 12명이 참여해 진검의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본 대회는 2018년 2월 초 JTBC골프와 머니투데이방송을 통해 동일하게 방송될 예정이다. 프로그램 및 편성 정보는 JTBC골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대회를 주최한 캐리어에어컨의 강성희 회장은 “본 대회에서 활약한 선수들이 KLPGA 투어에서 누적 10번의 우승을 거두며 톱클래스의 선수로 자리를 잡고 있다”며 “이번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도 국내는 물론 세계에서 인정받는 선수로 성장하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전했다.

한편, 5년 연속 레이디스 루키 챔피언십 대회를 주최해 온 캐리어에어컨은 최근 제8회 서울보치아대회, 제10회 전국보치아선수권대회 등 장애인 스포츠 문화 행사를 지속적으로 공식 후원하며 스포츠 사회 공헌 활동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사진] 제5회 캐리어에어컨, 머니투데이방송 배 레이디스 루키 챔피언십


이전글   캐리어에어컨, 세계 최초 18단 에어컨트롤 “제트 18단 공기청정기” 출시
다음글   캐리어에어컨, 더 진화한 인공지능을 구현하다 ‘2018년형 AI 마스터(Master) 에어로/제트 18단 에어컨’ 출시